PSYCHIATRY CLINIC

마음이 힘들 때, 함께 동행하겠습니다.






수면장애란?

불면증은 매우 흔한 질환입니다. 전체 인구의 약85%가 평생 1번 이상의 불면증을 앓게 됩니다. 특히 여성이나 노인층에서 호발하는 경향이 있지만, 누구나 다 불면증에 걸릴 수 있습니다. 이러한 불면증은 다양한 형태로 나타나는데, 잠들기가 어렵거나, 지속적으로 수면을 유지하기가 힘들다고 하기도 합니다. 새벽에 일찍 깨어서 다시 잠을 이루지 못하거나, 깊은 잠을 자지 못하고, 꿈이 많으며, 자고 나서도 개운치가 않다라고 합니다. 때로는 잠을 자려고 누우면, 잠이 또 안 올까봐 불안해진다고 합니다. 이렇게 매일 잠을 설치게 되면, 스트레스에 예민해지고, 감염 등의 질환에 취약해지며, 일의 능률이 떨어집니다. 때로 불면증이 있을 때 숭르 마시는 경우가 있는데, 이는 장기적으로 불면증을 더 악화시킵니다.

원인

기본적으로 수면에는 두 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첫째는 렘 수면이라고 불리는데 이것은 꿈과 관련이 있고 하룻밤 잠의 사분의 일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두 번째는 비 렘수면이라고 하는데 얕고 깊은 단계로 나누어지며, 깊은 단계는 하룻밤 잠의 초기 3/4에 해당됩니다. 비 렘수면은 주로 우리의 육체적인 기능을 회복시켜 주는 단계라고 생각되어지고, 렘수면은 기억을 포함한 지적인 일과 관련된 기능을 회복시켜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최근 들어 수면 장애가 증가하는 이유는 스트레스의 증가, 노령화, 물질남용, 교통의 발달로 수면주기변화 등으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증상
증상 및 특징 내용
낮 시간대의 졸음과 수면 수면 장애 중에서 낮 시간대의 졸음을 호소하는 경우가 흔히 있습니다. 낮 시간에 주체할 수 없을 정도로 졸리고, 갑자기 졸음이 오고 순간 멍해지는 것이 수면 장애의 증상 중 하나입니다. 걷거나 어떤 행동을 하다가 갑자기 졸음에 빠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수면 무호흡증 수면 무호흡증은 자면서 간헐적으로 숨이 멎는 증상을 말합니다. 코를 고는 것은 호흡을 회복하려고 하는 노력으로 숨이 멎는 것과 함께 나타납니다. 깨어 있을 때의 호흡은 정상이지만 본인은 수면 중 무호흡을 알지는 못합니다. 야간 수면 동안 반복적인 기상 때문에 수면의 질이 하락되어 낮에도 잠이 많이 오게 됩니다.
기면병 기면병의 증상 중 탈력발작이란 갑작기 근육의 긴장이 풀려 부분적으로 힘이 빠지거나 온몸의 근육이 완전히 힘이 빠져 그 자리에 쓰러지기도 합니다. 주로 놀라거나 웃거나 화낼 때 등 감정적인 자극이 있을 때 유발되는데 탈력 발작 중에는 의식은 있지만 몸을 움직일 수는 없습니다.
야경증 야경증은 잠든 지 한 시간 내에 공포를 느끼며 혼돈된 상태로 깨어나는 것으로 주로 아동에게서 나타나고, 맥박이 빨리 뛰고 지남력이 없지만 꿈의 내용은 기억하지 못합니다. 악몽은 병이 아니고 자연적인 꿈의 현상입니다. 단지 자주 반복되고 수면을 심각하게 방해한다면 도움이 필요하게 됩니다.
몽유병 대개 10세부터 15세 사이에 보입니다. 어른의 몽유병의 경우 좀 더 심각할 수 있습니다. 가족력이 없는 경우에는 심각한 스트레스와 관련되어 생기기도 합니다.
렘수면 행동 장애 렘수면 행동 장애란 옆에서 자는 사람을 때리거나 환자가 침대에서 이러나다가 다치는 경우를 말하는 것으로 렘수면에 정상적으로 근육의 긴장이 풀려야 하는데 이러한 소실이 불완전하여 꿈에서 하는 행동을 똑같이 현실에서 하는 것입니다.
야간 시간의 수면파괴 야간 시간의 수면파괴는 밤에 잠을 잘 때 여러 번 깨는 것을 말합니다. 때때로 깼을 때 무의식적으로 음식을 찾아서 먹기도 합니다.
입수기/입면기 환각 입수기/입면기 환각은 잠이 들려고 할 즈음 강렬하고 생생하게 오는 무서운 경험의 환각입니다. 오감이 모두 관련되어 실제와 구별하기가 어려운 경우도 있습니다. 정상의 경우에도 나타날 수 있으나 수면마비가 동반되고 자주 발생할 경우 불편감을 심하게 겪을 수 있어 정신과적 진료를 받아 보시기를 권장드립니다.
수면 마비 수면 마비는 잠이 들거나 깰 때 발생할 수 있는데 움직이려고 하지만 움직일 수 없다는 것을 말합니다.
치료

수면 장애 중 가장 흔한 불면증의 치료는 무조건 수면제를 복용하는 것이 아닙니다. 우선 비약물적 치료로 다음과 같이 수면 습관 및 수면 환경을 개선하여 불면증을 치료합니다. 노력 이후 의사의 처방에 따라 작용 시간이 짧은 수면제를 복용할 수도 있습니다.

1. 낮잠을 피합니다. 정말 졸린 경우에는 아침에 일어난 지 5~8시간이 지난 후 10~15분 정도로 낮잠을 제한합니다.
2. 매일 규칙적인 운동을 하되 자기 6시간 전에는 운동을 마쳐야 합니다.
3. 수면을 방해하는 물질은 피해야 합니다. 담배, 카페인, 콜라, 초콜릿 등은 먹지 않습니다.
4. 수면에 적절한 환경을 만듭니다. 시계는 잠자리에서 보이지 않는 곳에 두고, 밤에 일어나더라도 시계는 보지 않습니다.
5. 잠들기 위해 지나치게 노력하기보다는 긴장을 풀고 편안한 느낌을 갖도록 노력합니다.
6. 침대는 반드시 잠을 자는 용도로만 사용하고 침대에서 일을 하는 습관은 버려야 합니다.

Diagnosis;

수면 장애를 진단할 때 가장 중요한 과정은 환자와 함께 자는 사람에게서 정보를 얻는 것입니다. 수면 중에 일어나는 일에 대하여 환자 본인은 대부분 잘 모르기 때문입니다. 또한 확진을 위하여 수면 다원 검사가 필요한 경우도 있습니다. 수면 다원 검사는 환자가 수면검사실에서 하룻밤을 자면서 뇌파, 안구운동, 근전도, 코골이, 호흡 등 자는 동안의 다양한 정보를 기록합니다. 기면증이 의심되는 환자는 수면잠복기 반복검사를 함께 시행하기도 합니다. 이는 환자가 낮에 잠을 얼마나 빨리 자는지 확인하면서 이때 렘수면이 동반되는지 확인하는 검사입니다.